주메뉴

    넬리 블라이의 세상을 바꾼 72일

    넬리 블라이의 세상을 바꾼 72일

    교보 PC 모바일

    • 저자 : 넬리 블라이
    • 출판사 : 모던아카이브
    • 출판연도 : 20180115
    • 파일형식 : EPUB
    • ISBN : 1187056154
    • 별점 : 리뷰(0)
    • 도서현황 : 대출(5/5) , 예약(0/5)
    책소개

    차별과 편견에 맞서며 시대의 아이콘이 된 기자,
    넬리 블라이의 대표작 출간!

    여자 기자가 드문 시절 최단기간 세계 일주로 시대의 아이콘이 된 기자, 넬리 블라이의 세계 일주기를 담은 책이다. 한국 독자를 위해 넬리 블라이의 주요 이동 경로를 보여주는 지도를 실었고, 넬리 블라이 구글 기념 로고를 만든 아티스트 케이티 우의 표지 일러스트를 사용해 소장 가치를 높였다.
    저자소개

    저자 : 넬리 블라이
    19세기 말에서 20세기 초에 활약한 미국 기자. 본명은 엘리자베스 제인 코크런이고 1864년 5월 5일 펜실베이니아 주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성공한 사업가이자 판사였지만 넬리 블라이가 6세 때 사망했다. 이후 유복한 삶과 멀어져 교사가 되려는 꿈을 접어야 했다.
    20세에 지역 일간지에 실린 여성 혐오 칼럼을 읽고 보낸 반박문이 신문사 편집장의 눈에 띄어 기자로 채용된다. 23세에 뉴욕 시로 옮겨 환자 학대로 악명 높은 정신병원에 10일간 잠입 취재를 한 뒤 끔찍한 실태를 폭로했다. 이 특종 보도로 정신질환자 복지 예산이 대폭 증액되었고, 넬리 블라이는 퓰리처가 운영하는 〈뉴욕월드〉의 정식 기자가 된다.
    25세에 소설 『80일간의 세계 일주』에서 영감을 얻어 세계 일주에 나섰고, 4만 5000킬로미터에 달하는 거리를 72일 만에 완주하는 대기록을 세운다. 여자 기자가 주로 패션이나 요리 같은 한정된 분야의 기사를 쓰던 시절에 이룬 성취여서 엄청난 화제를 불러일으켰고, 그녀의 이름을 딴 상품과 호텔 등이 생겨날 정도로 미국에서 가장 유명한 기자이자 시대의 아이콘이 된다.
    30세에는 사업가와 결혼하고 10년이 지난 뒤 남편이 죽자 직원 1500명에 달하는 철강 회사를 운영하면서 강철 배럴통을 개발했다. 1914년 제1차 세계 대전이 발발했을 때는 50세의 나이로 여성으로서는 유일하게 동부전선의 종군 기자로 활동하며 전쟁의 참상을 생생하게 보도했다.
    55세에 미국으로 귀국해 칼럼니스트로 활동했고 부모가 없는 아이들의 대모 역할을 자처하며 입양을 주선하는 등 사회사업을 했다. 1922년 1월 마지막 칼럼을 쓰고 남은 재산은 고아들을 돌보는 데 쓰게 한 뒤 57세의 나이에 폐렴으로 숨을 거두었다.

    역자 : 김정민
    책과 여행을 좋아한다. 여자에게는 책도 여행도 금기시하던 시절에 넬리 블라이같이 용감한 도전자가 있었기에 오늘 내가 자유롭게 읽고 떠날 수 있게 되었다. 부당한 억압에 대한 민감성은 언제까지나 무뎌지지 않길 바란다.
    이 책을 본 사람들이 다음책도 봤습니다.